스벤 크라머르의 올림픽 잔혹사 .txt (남자 10000m)

스벤 크라머르 (보통 크라머는 영어식이거나 독일어 발음 방식)

이 선수가 5000m에선 금3개, 은 1개로 아주 대단한 성적을 냈다.
하지만 10000m 에선 은 1개에 불과하다.

세계선수권이나 월드컵에서 10000m는 거의 크라머르가 휩쓰는데, 유독 올림픽에선 힘을 못냈지.

2006 토리노 올림픽
5000m에선 6분16초40으로 2위로 출발은 좋았었다.
하지만 10000m에선 13분18초14초 7위로 마무리했다.
당시 스케이트 날에 문제가 있었다고 밝혔다.

그리고 팀추월 4강전 이탈리아와의 경기에서 미끄러지는 바람에 
동메달 결정전에서 노르웨이를 상대로 꺾어서 동메달을 획득. 스벤 크라머르는 승부차기에서 
실축한 기분이라고 동료들에게 참 미안했다는 얘기도 있었다.

2010 밴쿠버 올림픽
2006/2007 시즌부터 세계최강이 된다. 
2009년 종목별 세선에서 3관왕에 오르는 등 이제 올림픽 3관왕이 될지 주목했다.
첫경기였던 남자 5000m는 예상대로 금메달로 올림픽 기록까지 세웠고, 그렇게 2월23일이 됐다. (캐나다 기준)

10000m에서 잘 달리고 있던 그였는데, 켐커스 코치는 그때 인코스로 가라는 지시를 내렸다.
원래 아웃코스로 가야하는데 이승훈과의 시간차이만 신경을 쓴 나머지 어처구니 없는 실수를 저질렀다.
달리고 난 뒤, 고글을 던지고 난 뒤 화난 모습을 보니 짠했었다.


팀추월에선 미국에게 4강에서 패해서, 동메달결정전에서 노르웨이를 꺾고 동메달로 마무리했다.


2014 소치 올림픽
5000m는 6분10초76으로 올림픽 신기록으로 기분 좋은출발을 한다.
다시 10000m, 요리트 베르흐스마가 12분44초45로 올림픽 신기록을 세워서 부담이 크긴 했지만, 
크라머르라면 가능 할 것이라고 봤다. 중반까진 크라머르가 앞서갔다. 
하지만 후반부로 갈수록 뒤쳐져서 결국 2위로 마무리한다.
팀추월에선 네덜란드가 뭔지 보여줬다. 그나마 한국이 네덜란드 상대로 분전했다.
금 2개, 은 1개로 소치 올림픽은 의미있게 마쳤다.

이번에 남자 10000m 금메달을 획득할까? 
제발 획득하길 바란다. 획득하고 난 뒤 크라머르의 표정이 어떨지 기대된다.



덧글

  • 홍차도둑 2018/02/14 00:51 # 답글

    독일어도 크라머르에 비슷하게 발음됩니다. 크라메르 크라머르 이런 식으로요. 이전 독일 축구선수인 janker를 한국 방송에선 얀커 라고 열씸히 발음했지만 실제로는 얀케르 인데 말이죠. 체코쪽도 비슷하게 발음합니다. 얀케르보다 더큰 떡대였던 콜레르를 한국 언론이선 콜러 라고 열심히 불러줬죠...쯥...비슷한 네덜란드 선수로는 축구선수 스네이더르...한국 언론과 축구팬의 대다수는 스네이더라고 불른 그 선수...

    카에님이 지적해 주셔서 덧붙입니다. 독일어의 단어 끝에 붙는 er은 '에르' 어르로 발음되지 않네요.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카에님.
  • 스벤 크라머르 2018/02/13 11:49 #

    그렇군요.
  • Troy_PerCiVal 2018/02/13 13:13 #

    suker는 수케르라고 잘 발음하던데 왜 독일어쪽은..
  • 홍차도둑 2018/02/14 00:49 #

    웅...??? 카에라는 분께서 답글 달아주신게 있어서 감사말 드리고 좀더 추가하려고 삭제한건데 카에님이 답글을 지우셨네요.
  • 홍차도둑 2018/02/14 00:50 #

    카에님의 지적이 맞는지 확인해보고 제가 잘못 알았음을 알게 되었기 때문에 그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더불어 위의 원 긋레 추가로 몇개 더 넣겠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